나의쇼핑


향기로운 동다여 깨달음의 환희라네 (원학스님)

상품코드 20491
판매가격
18,000 원
적립금
0 point 
제조원ㆍ원산지
김영사  
모델명
초의/원학/김영사  
허가번호  
283쪽
구매수량
제품 문의
02-2004-8213  
배송정보
입금 확인 후 2 ~ 7일 이내
배송료
35,000원 미만 3,000원
  • 제품상세정보
  • 상품리뷰
  • 배송/반품/교환정보

책소개

칠언절구로 된 17송의 아름다운 다시茶詩, 우리 차 문학 불후의 명작, 《동다송》. 차의 생육과 효능부터 차 끓이는 법, 마시는 법, 차에 담긴 선의 정신까지. 초의 선사가 이룩한 1200년 우리 차의 진경眞景이 시간과 공간을 넘어 눈부시게 펼쳐진다!


저자소개

원학

저자 원학 스님은 주변으로부터 항상 ‘정인군자正人君子’란 말을 듣는 원학圓學 스님은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의 주지 소임을 맡고 있다. 그는 수행자다운 곧은 기개와 계행, 정연한 논리와 달변, 수준급의 예술적 소양 등 신언서판身言書判 모두가 반듯하다는 평을 듣는다. 

원학 스님은 한국전쟁이 끝난 직후인 계사년에 경북 경산의 경주 김씨 집안에서 출생하여, 열여섯 살 때 도성 스님을 은사로 해인사에서 출가했다. 해인승가대학 12기로, ‘해인승가대학 승가상’을 수상했고, 해인승가대학 총동문회장을 역임했다. 동국대학교 교육대학원 미술교육과에서 동양화를 전공했다. 조계종 총무원 총무부장, 문화부장, 중앙종회 사무처장, 제10·11·12·15대 중앙종회 의원, 서울 조계사, 봉국사, 진주 연화사, 대구 용연사 주지 등을 역임해 종무행정에도 밝다. 2009년 총무원 총무부장으로 일할 때 스스로 ‘삼이三耳’란 호를 지었다. ‘총무원 소임은 봉사하는 자리, 즉 머슴살이와 같은데, 귀 밝은 머슴이 되기 위해서는 귀가 세 개쯤 있어야 한다’는 뜻이다. 

1994년 종단개혁 당시에는 개혁회의 재정분과위원장으로 조계종 개혁에 앞장섰다가, 1998년 종단사태 때 깊은 좌절의 수렁에 빠지고 말았다. 이후 제주도로 내려가 ‘청묵예원’을 설립하고 묵향에 파묻혀 인고의 세월을 보내기도 했다. 그러나 그는 당시를 ‘하심下心과 인욕忍辱을 수련한 보약 같은 시간’이었다고 되새긴다. 
국무총리실 소속 ‘10·27법난 피해자명예회복 심의위원장’으로서 종단과 피해자 스님들의 명예회복을 위해 동분서주했으며, 2008년에는 종교 편향 종식 범불교도대회의 봉행위원장으로 종정 표창을 수상했다. 또한 1997년 총무원 문화부장 시절 종교문화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종교예술제’를 창설 제1회 운영위원장을 역임하였으며, 전통문화와 문화재에 대한 관심과 전문성으로 2012년에 불교중앙박물관장을 역임했다. 현재 문화재청 사적분과 문화재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남종화의 본맥을 잇고 있는 원학 스님은 남종화의 거장 의재毅齋 허백련 선생의 수제자인 우계于溪 오우선 선생에게서 전통산수화를, 청남 오제봉 선생에게서 서예를 40년 넘게 사사했다. 불교미술제 우수상(1974), 국전 동아미술제 입선(1980) 등을 통해 불교계 안팎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은 스님은 1977년 서울 중앙불교회관에서 열린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2009년 15년 만의 개인전인 불교중앙박물관 초대전까지 모두 여섯 번의 개인전을 가졌다. 
《동다송東茶頌》과는 1994년 초의 선사가 주석했던 해남 대흥사 부주지 소임을 볼 때 처음 만났다. 당시 각계 다인들과 함께 초의문화제를 창립 발기하여 초의 선사의 다도 정신을 계승하였고, 그때 마음으로 느낀 깊은 ‘다향茶香’을 오늘의 《동다송》으로 엮는 데 꼬박 20년이 걸렸다. 차 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13년 제22회 초의문화제 초의상을 받았으며, 저서로 《금강경 야부송 번역 해설》이 있다.


목차

동다송 본문송 
1. 하늘이 점지한 아름다운 차나무여! 
2. 신선 같은 살결 깨끗도 하여라 
3. 하늘신선, 사람, 귀신 함께 사랑하네 
4. 술 깨우고 잠 적으니 옛 성인 증명하였네 
5. 뇌를 맑게 하는 이상한 일 전해오네 
6. 동다는 온갖 음식의 으뜸이라네 
7. 진성 잃으면 차맛은 없어진다네 
8. 길상예, 성양화여! 도인들이 마신 차라네 
9. 설화의 차향이여, 운간월이 뛰어나네 
10. 육안차, 몽산차는 약 효험 겸하였네 
11. 노인의 얼굴 어린아이 모습으로 되살아나네 
12. 구난을 극복하면 사향이 온전하여라 
13. 차향기 온몸에 퍼져 신선 풍모 옥동자 모습이네 
14. 삼매의 차솜씨에 맴도는 기이한 차향기여 
15. 중정은 깊고도 미묘하여 나투기 어려워라 
16. 가벼워진 몸이여 신선의 맑은 경지라네 
17. 심간을 깨우는 서늘한 바람이 차향기라네 

초의 선사의 삶과 교유 
초의 선사의 동다 사상과 행적 
초의 선사와 다산과의 만남 
초의 선사와 추사와의 만남 
초의 선사와 소치와의 만남 
삼국의 차생활을 살펴보다

 

  • 제품상세정보
  • 상품리뷰
  • 배송/반품/교환정보

상품 구매 이력 (최대 10개)



아직 구매하신 분이 없습니다.

상품리뷰

0 개의 제품 사용후기가 있습니다. 상품평쓰기
등록일 제목 고객선호도 글쓴이
등록된 상품평이 없습니다
1
  • 제품상세정보
  • 상품리뷰
  • 배송/반품/교환정보

배송정보

배송비
  • - 주문 하시는 제품의 공급업체가 다를 경우, 공급업체마다 따로 배송 될 수 있습니다.
  • - 배송비는 무료와 유료로 상품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 - 3만원이하의 상품에는 배송료가 붙을 수 있습니다.
  • - 주문 상품의 배송비가 착불인지 선불인지를 확인하셔야 합니다.
  • - 일부 도서/산간/오지지역 등 교통이 불편한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 -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 상품 수령후 10일 이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 합니다.
배송기간
  • - 주문하신 상품의 입금 완료일로부터 2~7일 정도 소요됩니다. (영업일기준)
  • - 토,일,공휴일은 영업일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 - 일부 도서/산간/오지지역 등은 배송기간이 더 소요될 수 있습니다.
  • - 일부 상품 (가전, 패션, 잡화, 수입품 등)의 경우 제조사의 사정에 따라 배송일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 수입제품의 경우 배송일을 확인하시고 주문취소시 항공료가 부가될 수 있사오니 확인하셔야 합니다.

교환/반품 정보

교환/반품
  • - 상품의 하자가 있는 경우 : 상품 수령후 10일 이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합니다.
  • - 고객님의 부주의에 의한 상품 훼손 및 상품가치상실 등의 경우는 반품 및 교환이 불가능 합니다.
  • - 상품 하자로 인한 반품을 제외한, 반품 및 교환은 상품 수령후 7일 이내에 가능하고, 배송비는 고객 부담입니다.
  • - 상품 자체의 박스가 있을 경우 겉포장후 반품해 주시기 바랍니다.
  • -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제품은 반품이 불가합니다.
  • - 일부 상품의 경우 구매 시점에 따라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가격 보상이 불가능 하오니 이 점 양해 바랍니다.
  • - 상품의 이미지는 고객의 컴퓨터 및 모니터의 환경에 따라 실물과 약간의 색상 차이가 있을 수 있으며, 상품의 하자와는 무관합니다.
교환/반품 불가능한 경우
  • - 상품의 포장 상태를 개봉하여, 신상품으로서의 상품 가치를 훼손한 경우
  • - 고객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재화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 상품의 택 또는 기타 부착물을 제거 훼손한 경우
  • - 포장재 및 용기에 가치가 있는 경우 훼손한 경우
  • - 밀봉된 화장품/이미용 상품의 밀봉상태를 개봉한 경우
  • - 신발/인라인스케이트 등을 착화한 경우
  • - 의류/속옷/침구/커튼 등을 세탁, 수선 또는 상품 포장재로부터 개봉한 경우
  • - 조립/설치 상품이 이미 제작중에 있거나 제작이 완료된 경우
  • - 기타, 상품의 특성별로 교환, 반품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각 상품의 상품 상세정보를 참조하여 주깁시오,
<안전결제시스템>
현불샵에서 운영하는 쇼핑몰의 결제 수단이 아닌 판매자 또는 가맹점주의 개인 계좌로 직접 입금하는 경우 물건을 받지 못하거나, 반품 및 환불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본 쇼핑몰은 이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현불샵에서 운영하는 쇼핑몰의 결제 수단을 이용하시면 안전합니다. [자세히보기]



현불샵 고객센터 02-2004-8213 평일 10:00 ~ 18:00 (토,일요일 및 공휴일 휴무)   FAX 02-737-0696. 이메일 iom@hyunbul.com

상호 (주)현대불교신문사 (대표이사 : 박종수)
주소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 6길 36, 606호(운니동 월드오피스텔)
사업자등록번호 101-86-30403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01-533호


Copyright (c) 1995- (주)현대불교신문사.. All right Reserved.